편집위원회 규정

  • HOME
  • 학회지
  • 학회지안내
  • 편집위원회 규정

한국사회복지상담학회 논문심사 규정

제1장 총칙

제1조[목적]

본 규정은 한국사회복지상담학회(이하 학회라 함)의 학회지 『사회복지상담연구』에 투고된 논문의 심사에 관한 제반 사항을 정함을 목적으로 한다.

제2조[심사대상논문]
  1. 사회복지학과 상담학(상담심리, 가족상담, 교육상담, 교정상담 등)에 관련된 분야의 논문이 심사대상이 된다.
  2. 투고자는 논문투고신청서, 윤리준수확인서를 같이 제출하여야 한다.
제3조[편집위원회]
  1. 편집위원회는 위원장, 편집이사, 편집위원으로 구성된다.
  2. 투고된 모든 논문은 위원장 또는 편집이사가 접수하고 처리한다.
  3. 편집위원회는 심사와 관련된 사항을 다루기 위해 필요시 위원회 회의를 개최하며 개최장소는 위원장이 지정하고 통보한다.
  4. 편집위원의 자격은 본 학회 회원으로서 3년 이상의 교수 경력 또는 책임 연구원 경력을 가진 조교수 이상 또는 책임연구원 이상인 자로 한다.
제4조[심사의 공정성]
  1. 공정한 심사를 위하여 투고자와 같은 기관 소속이고 학·석·박사 과정 중의 하나라도 일치하는 편집위원은 해당 투고자의 논문을 심사할 수 없다.
  2. 동일 논문에 대한 평가가 심사위원 간에 현격한 차이가 날 경우에는 외부심사위원의 자문을 받을 수 있다.
  3. 심사위원의 신분은 서로에게 노출되지 않는다.
  4. 심사위원은 투고논문의 학문적 평가에 객관적이고 엄격해야 하며, 주관적이거나 윤리위반 행위를 지양한다. 심사위원이 비윤리적 행위를 했다고 판단한 경우, 편집위원장은 편집위원회와의 논의를 거쳐 심사자에게 서면으로 위반사실을 고지하고 향후 1년간 본 학회지 심사를 금지한다.
제5조[심사기준]

심사위원은 다음과 같은 심사 기준에 따라 투고 논문을 심사한다. 단, 학회의 요청으로 집필된 논문에 대해서는 편집위원회의 의견에 따라 심사 과정의 일부를 생략할 수 있다.

  1. 연구주제의 적합성, 제목과 내용의 일치성
  2. 연구의 질적 수준 및 독창성
  3. 연구 방법의 적절성, 최근 연구동향 반영도
  4. 연구 논리의 타당성 및 체계성
  5. 연구 결과의 학문적, 사회적 기여도
  6. 투고 요령의 준수성
  7. 영문 및 국문초록의 적합성
제6조[심사과정]
  1. 편집이사는 위원장의 명을 받아서 투고된 논문의 분야와 관련된 심사위원에게 심사를 의뢰하되 편집위원의 심사비중은 연간 전체 논문 심사위원의 30% 미만으로 한다.
  2. 논문 1편당 3명의 위원이 심사한다.
  3. 심사위원은 논문심사결과 보고서를 위원장에게 주어진 기한 내에 제출하되 '게재가', '수정후 게재', '수정후 재심', '게재불가'로 판정을 하여야 한다.
  4. 위원회는 심사결과를 종합하여 다음과 같이 판정한다.
    위원Ⅰ 위원Ⅱ 위원Ⅲ 게재여부
    게재가 게재가 게재가  게재가1
    게재가  게재가 수정후 게재
    게재가 게재가 수정후 재심
    게재가 게재가 게재불가
     게재가  수정후 게재 수정후 게재 수정후 게재
    (기간 내에 수정한 후 편집위원장의 확인을 받아 게재)
    게재가 수정후 게재 수정후 재심
    게재가 수정후 게재 수정후 재심
     게재가 수정후 게재 게재불가
    수정후 게재 수정후 게재 수정후 게재
    수정후 게재 수정후 게재 게재불가
     게재가  수정후 재심 수정후 재심 수정후 재심
    (기간 내에 수정한 후 원 심사위원의 재심후 게재가능)
    게재가 수정후 재심 게재불가
    수정후 게재 수정후 재심 수정후 재심
    수정후 재심 수정후 재심 수정후 재심
    수정후 게재 수정후 재심 게재불가
    수정후 재심 수정후 재심 게재불가
    게재 게재불가 게재불가 게재불가1
    수정후 게재 게재불가 게재불가
    수정후 재심 게재불가 게재불가
    게재불가 게재불가 게재불가
  5. 동일인이 연속해서 논문게재는 가능하나 한 학회지에 게재할 수 있는 단독논문은 1인 1편에 한함을 원칙으로 한다.
  6. 게재된 논문이라도 표절이나 자진철회로 결정된 논문은 삭제하고 해당필자에게는 일정기간 논문게재를 제한한다.
제7조[심사의뢰]

위촉된 심사 위원에게 논문과 심사의뢰서 및 논문심사보고서를 보내 심사를 의뢰한다.

제8조[심사결과]

심사결과는 별도의 심사의견서 양식에 의거하여 작성하고 초심의 판정 항목은 “게재가”, “수정 후 게재”, “수정 후 재심”, “게재불가”로 4가지로 구성한다.

제9조[심사결과 판정]

제출된 논문은 심사기준에 의하여 2명 이상의 게재 적격 판정을 받은 것에 한하여 게재한다. 심사결과 판정은 다음의 4개 차원에서 이루어진다.

  1. “게재불가” 판정이 내려진 논문에 대해서는 편집위원장의 명의로 그 사유를 명기하여 저자에게 통보한다.
  2. “수정 후 재심” 판정이 내려진 논문에 대해서는 편집위원장의 명의로 수정해야 할 내용을 통보하고 수정된 논문을 “수정 후 재심” 판정을 내린 심사 위원에게 다시 심사를 의뢰하며, 이때 판정은 “게재가”, “게재불가”로만 한다.
  3. “수정 후 게재” 판정이 내려진 논문에 대해서는 편집위원장의 명의로 수정해야 할 내용을 통보하며, 수정 요청이 어느 정도 받아들여졌는지를 편집위원장이 판단한 후 게재한다.
  4. “게재가” 판정이 내려진 논문에 대해서는 편집위원장의 명의로 게재 사실을 저자에게 통보한 후 게재한다. 이때 저자에게는 자구 수정 등의 미미한 수정만이 허락된다.
제10조[수정의뢰]

심사위원들의 심사결과 통보서를 취합하여 1차 판정을 하고, 1차 판정에서 수정을 요하는 논문인 경우, 심사평과 수정의뢰서를 쓴 이에게 통보하여 논문의 수정을 요구한다.

제11조[재심의뢰]

심사위원에게 논문과 재심의뢰서 및 재심결과 통보서를 보내 재심을 의뢰한다. 재심의뢰서 및 재심결과 통보서는 편집위원회에서 결정한 양식에 따른다.

제12조[이의제기]

투고자가 논문의 게재 여부에 대한 판정 결과에 이의가 있는 경우, 편집위원장에게 논문의 재재심을 요청할 수 있다. 재재심 요청이 있으면, 분명한 사유가 없는 한 편집위원장은 이전 심사위원 이외의 제4의 심사위원을 위촉하여 심사를 수행한다. 제4의 심사 위원에게 심사를 의뢰하는 경우, 투고자가 심사비를 전액 부담한다. 제4의 심사위원이 ① 게재/수정 후 게재인 경우, “수정 후 게재가”로 결정하고, ② 수정 후 재심/게재불가인 경우, “게재불가”로 결정한다. 재재심 판정 결과에 대해서는 다시 이의를 제기할 수 없으며, “게재 가” 판정이 나더라도 시간 상 불가피한 경우에는 다음 호로 이월하여 게재할 수 있다.

제13조[심사평 및 반론의 게재]

심사평과 심사평에 대한 반론은 논문과 함께 게재함을 원칙으로 한다. 이 때 심사자의 이름은 심사자가 원하지 않는 경우 밝히지 않는다. 단, 투고자가 심사평을 받아들여 원고를 수정하고, 심사평의 게재를 원하지 않는 경우에는 게재하지 않는다.

제14조[심사위원 준수사항]
  1. 투고자와 심사자 사이에 존재할 수 있는 입장이나 견해의 차이는 가부 판정의 기준이 될 수 없다.
  2. 심사자는 심사 결과 통보서를 가급적 상세히 작성하여야 한다.
  3. 심사자가 심사 결과 통보서를 작성할 때, 투고자의 학문적 품위를 존중한다.
제15조[게재예정증명서]

게재확정판정 받은 논문에 대해서는 위원장 명의의 예정증명서를 발급 받을 수 있다.

제16조[외부심사]

위원장 또는 편집이사는 투고된 논문이 특별한 분야의 전문성을 띄거나 해당 심사위원이 심사하기 곤란할 경우에는 반드시 외부전문가에게 심사를 의뢰하여야 한다.

제17조[비밀 준수]
  1. 심사 위원과 논문 투고자의 명단은 외부에 공개하지 아니하며, 논문 투고자에게만 투고 논문의 심사 결과를 통보한다.
  2. 편집(심사)위원은 심사내용에 대해 필자 이외의 타인에게 누설할 수 없으며 투고자 역시 심사내용을 공공연하게 누설할 수 없다.
제18조[편집위원회 감사]

편집위원회의 의사록과 심사서류 등에 대하여 본 학회의 감사로부터 감사를 받아야 한다.

제19조[기타]
  1. 심사료 및 게재료는 따로 정한다.
  2. 투고된 논문이 심사결과 게재예정으로 확정통보가 되면 최종적으로 ‘논문저작권이양동의서’와 표절검증 사이트(KCI, 카피킬러 등)에서 검증을 실시하고, ‘표절검증결과확인서’를 제출해야 한다.
  3. 상기 심사원칙은 편집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수정할 수 있다.

부칙

  1. 본 규정은 2017년 10월 1일부터 적용한다.